지난호보기
우리나라와 일본은 특허심사관이 이 선행기술을 찾았기 때문에 특허를 거절한 반면, 다른 나라들은 일본의 선행기술 검색에 실패했기 때문에 등록되지 말아야 할 A씨의 특허를 잘못 등록시킨 것이다. 국가 간의 검색범위 차이로 인해 등록되지 말아야 할 특허가 등록되면 특허기술의 사업화 후에 무효화 되거나, 분쟁에 휩싸여 큰 손실이 발생될 우려가 있다. 앞으로는 위와 같은 문제가 상당부분 줄어들 것으로 보인다.
특허청(청장 고정식)과 한국공학한림원(회장 윤종용)은 기업이 제시하는 기술 분야의 특허전략과제를 대학생이 해결할 경우 포상하고 입사시 우대도 해주는 ‘2010 캠퍼스 특허전략 유니버시아드’를 개최한다. '2010 캠퍼스 특허전략 유니버시아드'는 기업이 경진대회 홈페이지(patent-universiadeorkr)를 통해 미리 공표한 특정 기술주제에 대해 국내외 특허를 분석하고,연구개발 전략을 논문으로 작성하는 특허전략수립 부문과 가상의 특허출원서 또는 발명요약서에 대한 선행기술을 조사해 특허 가능성을 판단하는 선행기술조사 등 두 부문으로 실시된다.
연구소나 대학과는 달리 기업의 특허는 바로 현장에서 활용할 수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큽니다. 치열한 세계 특허전쟁에서 선봉장 역할을 하고 있는 국내 기업의 특허왕들이 발표됐습니다. 고정식 특허청장은 '우리 정부에서는 우리 기업들의 좋은 파트너가 되서 우리 기업들이 세계시장에서 제조부문 뿐만 아니라 지식재산에 있어서도 강한 기업이 될 수 있도록 그렇게 지원하도록 하겠습니다.'라고 말하였다.
본메일은 발신전용메일이며, 매달 2회 제작, 발송됩니다. 뉴스레터 수신거부는 하단클릭, 대전 광역시 서구 선사로 139 정부대전청사 4동 특허청 대변인실 (042-481-8614) kipo@kipo.go.kr, 깨끗하고 일 잘하는 공직사회 특허청이 앞장서겠습니다. 특허청 부조리 신고 센터 Tel 042-481-503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