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보도자료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밴드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초지능화 시대 향해 가속 중인 ‘인공지능 가속기’
담당부서
인공지능빅데이터심사과 (임민섭 사무관)
연락처
042-481-8216
작성일
2022-09-19
조회수
344
 
초지능화 시대 향해 가속 중인 인공지능 가속기
- 인공지능 가속기 관련 특허 출원 최근 10년간 연평균 15%로 증가 -

- 미중 경쟁 속에서도 국내의 활발한 연구개발로 미래 전망 밝아 -



 
# 지난 ‘20년 애플은 자사 컴퓨터용 칩*인 엠1(M1)을 발표하였다. ’21년에는 테슬라가 자율주행 학습용 슈퍼컴퓨터를 위한 칩인 디1(D1)발표하고, 구글은 텐서라는 칩을 발표하였다. 이와 같이 정보 기술 대기업(빅테크)들의 전용 발표가 연달아 나타나고 있다. 전용 칩 개발 대유행의 주요한 이유는, 자신의 소프트웨어의 인공지능 기능을 좀 더 빠르게 수행하기 위한 것이다. , 인공지능 가속기가 기업들의 핵심 경쟁력이 되어 가고 있다.

* 반도체로 구현된 전자회로의 집합으로, 전자기기에서 연산 및 논리 처리를 담당하는 부품

 

특허청(청장 이인실)에 따르면, 지식재산권 5대 강국(IP5: ····유럽)에 신청된 인공지능(AI) 가속기 관련 특허출원은 최근 10(‘11~’20) 연평균 15%로 증가하였다. [붙임 1]

 

특히, 알파고와 이세돌의 대국으로 개발 대유행이 일기 시작하여 최근 5년간(‘16~’20) 연평균 26.7%로 급증하는 등 기술발전이 가속화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인공지능 가속기  
   
인공지능을 구현하고 실행하기 위한 전용 하드웨어에 적용된 기술 말한다. 인공지능이 본격 등장한 2010년대 초에는 중앙 처리 장치(CPU), 그래픽 처리 장치(GPU), 메모리 등 범용 컴퓨터 부품을 이용해 구현했으나, 점점 인공지능만을 위한 독자적인 하드웨어인 인공지능 가속기가 속속 개발되어, 현재는 머신러닝, 딥러닝 등의 소프트웨어 영역과 함께 하드웨어 영역으로서 인공지능 산업의 한 축을 담당하고 있다.



출원인 국적별로 살펴보면, 미국이 45%(2,255) 가장 높고, 중국 23.1%(1,156), 한국 13.5%(677), 일본 10.1%(504), 유럽 5.3%(267) 자리하고 있다. [붙임 1]

 

지난 5년간(‘16~’20) 주요국의 출원 건수는 직전 동기(‘11~’15) 대비 평균 3.4(1,1293,879) 증가한 반면 우리나라는 7.5(80597) 늘어났고, 출원인 수도 주요국이 평균 2.8(243685) 증가하는 동안 우리나라는 3.8(2388) 늘었다. [붙임 2]

 

- 이는 인공지능 가속기에 대한 국내 연구개발이 활발하다는 사실을 보여주고 있어, 향후 출원 점유율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다출원 순위를 살펴보면, 1. 인텔이 438(8.7%)으로 1를 차지했으며, 이어 2. 삼성전자가 272(5.4%), 3. 캠브리콘 262(5.2%), 4. 아이비엠(IBM) 158(3.2%), 5. 구글 151(3.2%) 순이었다. [붙임 3]

 

국내기업중 다출원 순위는 1. 삼성전자, 2. 한국전자통신연구원(58), 3. 에스케이(SK)(45), 4. 스트라드비젼(30), 5. 서울대학교(27) 순이고, 한국과학기술원, 포스텍 등이 그 뒤를 잇는 등 정보 기술(IT) 분야의 기업과 대학·연구소의 활약이 두드러졌다.

 

특허청 박재일 인공지능빅데이터심사과장은 초지능화 시대로 접어들면서 인공지능이 빠르게 학습하고 추론할 수 있게 해주는 인공지능 가속기의 중요성이 높아지고 있어, 향후 기술 주도권 확보를 위한 경쟁도 치열해질 것이라며, “우리나라가 인공지능 분야에서 영향력을 키워가기 위해서는 기반기술인 인공지능 가속기의 혁신적인 핵심 특허를 확보할 필요성이 있다고 말했다.

 

현재 페이지의 내용에 얼마나 만족하십니까?

  
의견등록

귀하는 이미 만족도 조사에 응하셨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