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보도자료(상세)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밴드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한국 4개 지역, 세계지식재산기구 100대 과학ㆍ기술 협력지구(클러스터)로 선정
담당부서
산업재산통상협력팀 (최교숙)
연락처
042-481-8555
작성일
2023-09-21
조회수
879
한국 4개 지역, 세계지식재산기구
100대 과학?기술 협력지구(클러스터)로 선정

 
- 서울, 대전, 부산, 대구 세계지식재산기구 ‘100대 과학?기술 협력지구(클러스터)’로 선정 -

특허청(청장 이인실)은 9월 20일(수) 세계지식재산기구(WIPO)의 2023년 「100대 과학?기술 협력지구(클러스터)(S&T Cluster*)」에 한국의 서울(3위), 대전(18위), 부산(74위), 대구(91위)가 선정됐다고 발표했다.
* Science & Technology Cluster : 특허출원 · 과학논문 점유율을 합하여 과학과 기술개발에 가장 높은 집중도를 보이는 지역을 선별

세계지식재산기구(WIPO)는 혁신의 주요 요소인 과학과 기술개발에 대한 지역 집중도를 파악하기 위해 2017년부터 매년 특허출원 활동과 과학논문 발표를 분석해 발명가와 과학 저자의 밀도가 가장 높은 지역을 선정하고 있다.


올해는 도쿄·요코하마(일본)가 가장 규모가 큰 협력지구(클러스터)로 선정됐고, 다음으로 선전·홍콩·광저우(중국), 그리고 우리나라의 서울(대한민국)이 3위로 선정돼 지난해(4위)보다 1단계 상승했다. 다음으로 베이징(중국), 상하이·쑤저우 협력지구(클러스터)가 그 뒤를 이어, 상위 5개 협력지구(클러스터) 모두 동아시아 지역의 협력지구(클러스터)가 선정됐다.

100대 협력지구(클러스터)에 한국은 중국(24개), 미국(21개), 독일(9개) 다음으로 많은 4개(서울, 대전, 부산, 대구) 협력지구(클러스터)가 포함됐다. 한국을 비롯한 동아시아 지역이 과학자나 발명자의 아이디어가 보다 빨리 실현되고 작동할 수 있도록 하는 혁신생태계를 활발하게 구축하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특허청 김시형 산업재산보호협력국장은 “이번 100대 과학?기술 협력지구(클러스터) 선정으로, 한국이 집중적으로 혁신생태계 구축을 위해 노력하고 있음을 다시 확인할 수 있다”면서, “혁신생태계가 널리 확산될 수 있도록 과학?기술 분야와 긴밀히 협력해 지식재산이 효과적으로 창출?활용되고 보호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미리보기 로딩 이미지

현재 페이지의 내용에 얼마나 만족하십니까?

  
의견등록

귀하는 이미 만족도 조사에 응하셨습니다.